본문 바로가기

🍏 가람숲 생활연구소/└ 카페 순례기

카페놀이 - 금호동 아우프글렛

 

 

 

 

금호동의 마지막 행선지는 카페 <아우프글렛>

금호동도 이른바 금리단길이라 하여 식당, 카페가 속속 생기고 있다.

 

 

 

 

그 중 크로플이 엄청나게 맛있다는 카페라고 소문난 <아우프글렛>을 찾았다.

주말에 대기가 많다고 하였는데 사람들이 많긴 하였어도 다행히 줄까지는 서지 않고 바로 들어갈 수 있었다.

 

 

 

 

여기 오면 누구나 먹는 크로플은 몰론 까놀레까지 시켰다. 커피와 아이스크림이 올라간 크로플, 까놀레의 아름다운 한상

 

 

 

 

좋은 건 여러 장 사진을 찍어봅니당~ (๑˃̵ᴗ˂̵)و 

 

 

 

 

여름엔 역시 아이스 라떼, 진해서 좋았다. ⁽⁽◝( ˙ ꒳ ˙ )◜⁾⁾ 

 

 

 

 

크로플의 먹음직한 자태를 보시라~ 얼른 나를 먹어주시요! 하는 것 같으당.ㅋㅋ

 

 

 

 

시럽을 뿌려서 냠냠~~ 먹어봅니다. 기대만큼 맛있었다. (•̀ᴗ•́) و ̑̑ 

위에 뿌려진 슈가 파우더와 시나몬가루(계피를 좋아하지않는 편인데 만족스러웠음)도 굿~~!!

 

 

 

 

아...음... 강아지도 좋아하는 크로플(?) ฅ^•ﻌ•^ฅ 

바깥 자리에 남자 손님이 데려온 댕댕이하고 자꾸 눈이 마주쳤다.ㅋㅋ

 

 

 

 

위에 올려진 아이스크림이 스르르~~ 녹아내려서 크로플을 깔끔하게 먹을 순 없더라. ૮(˳❛ ⌔̫ ❛˳)ა 

 

 

 

 

어느새, 게 눈 감추듯 사라진 크로플 ;;  사진으로 다시 보니 또 먹고 싶구나. 여름이라 입맛이 없어 그런지 요즘은

이런 디저트류만 엄청 땡긴다. ฅ(⌯͒•̩̩̩́ ˑ̫ •̩̩̩̀⌯͒)ฅ 

 

 

 

 

금호동 카페  <아우프글렛>  위치가 조금 애매한데 금호역에서 내려 좀 걸어가야 한다.

금호사거리 부근까지 가면 어렵지않게 찾을 수 있을 듯. 요샌 인터넷으로 찾아보면 길찾기가 워낙 잘 되어 굳이 약도는 올리지 않아요.^^;;

 

 

 


Comments

  • 크로플이 뭔가 했더니 크로와상 생지를 와플기에 누른거군요~
    저는 빈스빈스 와플 진정 좋아하는데 넘 옛날에 먹은거네요.
    추억 거리가 너무 예전인걸 알때마다 진정 제가 연세가 많타는 현타....T~T
    저도 입맛도 없고해서 장구경 갔다가 스페인산 딸리 젤리가 있어 사왔는데 엄청 맛나네요.
    오늘은 요걸로 좀 행복하네요. ㅋ

    • 어, 그런 듯. 저 거 먹어보고 와플기 뽐뿌가 오더라구~ 하나 있음 요긴하게 쓸 것
      같다는 생각을 했는데 같이 먹은 친구가 몇번 쓰고 말거라고 그 맘을 잠재워줌.ㅋㅋ
      저기 크로플이 빈스빈스 보다 열배쯤 더 맛있었어. 긍게, 누구말대로 뇐네가 되어가는 듯. 어허허~~Ĭ ^ Ĭ
      오~ 스페인산 젤리라니 맛이 궁금하고나. 작은 걸로나마 잠시라도 행복하면 된 거여~~╹◡╹

  • 금리단길, 또 하나의 ~리단길이 생겼군요 ㅎ
    카페 외관부터 힙한 느낌이 물씬 나네요. 직원들 일하는 사진으로 보면 내부도 되게 모던한 느낌.
    크로플 애슐리가서 처음 먹어봤는데 그냥 와플보다 더 바삭하달까 맛있더라구요. 맨날 아.아만 마시다보니 찐~한 라떼 마시고 싶어지는 포스팅이네요☕

    • 네, 전국에 이런 길이 얼마나 생겼을까, 저도 새삼 궁금해지네요.ㅎㅎ
      카페가 크로플로 유명해져서 크로플 찍어내는 공장의 느낌도 나더군요.ㅋㅋ
      맞아요. 저도 와플보다 휠씬 맛나게 먹었어요. 전 여름에는 아이스 라떼가 좋더라구요.^ㅅ^

  • 아이스크림 올려진 크로풀에서 달콤한 향기가 느껴집니다.
    요즘처럼 더운 날에는 달달한 것 먹어도 됩니다.
    1년 내내 먹는 것도 아닌데 .. ㅎ
    얼음 동동 아이스라떼도 시원해 보이고요 ..
    서울 사람이 아니어서 금호동이 아직은 어색합니다만
    3호선 많이 타고 다녀서 금호역은 익숙합니다.
    아우프글렛 저장합니다. ^^

    • 아이스크림과 같이 먹으니 더 맛있었어요. 더운 여름에 입맛없으니
      달고 찬 것들만 먹고 싶더라구요.ㅎㅎ
      전 워낙 아이스 라떼를 좋아해서요. 히힛~ㅋㅋ
      저도 3호선 라인이어서 3호선 자주 이용한답니다. 어쩌면 오며 가며 뵈었을수도요.^^

  • 포스팅잘보고 갑니다
    젊음도 좋지만
    건강이 최고지요.
    마음은 비우고 속은 채워서
    건강한 생각으로 365일
    복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.

  • 오늘 아침도 굶었는데 브런치 생각 간절하게 하시네요 ㅎㅎ
    크로풀은 맛있겠으나 과할것 같고 저는 카뉠리에 아이스커피 한잔이면 딱 좋겠습니다.
    강남쪽 비 피해 엄청나던데, 댁 근처는 괜찮으신거죠?

    (ask도 think도 guess도 하지 말라니... 걍 행동하라는 의미일까요? ㅎㅎ)

    • 아이고 어쩌다가요. 끼니는 매끼 챙겨드셔야죠~^^
      까놀레에 커피도 간단한 아침으로 좋지요.
      서울에 폭우가 쏟아져서 비피해가 엄청납니다. 다행히 집은 괜찮아요.
      (그런가봐요. 그냥 들어와 먹으라는 건가 봐요.ㅋㅋ)

  • 쩡은 2022.08.11 20:26 댓글주소 수정/삭제 댓글쓰기

    한집 건너 카페지만 느긋이 갈곳은 많지 않은 요즘 카페~
    소문난 곳은 기다리는 사람 눈총에 편하지 않고 작은 카페는 쥔장과 얼굴이 맞대고 있어서 느긋이 있는게 불편하네~
    여긴 그어디 중간쯤 되는 듯~^^

    • 맞아~ 카페는 널렸는데 막상 가고픈 카페는 손에 꼽히는 것 같어.
      그르네~ 딱 그 중간쯤이라 너무 오래는 아니되 먹으며 수다떨기 좋은 카페였어.ㅎㅎ