동유럽여행 #79 - 요정의 호수, 플리트비체 탐사기⑦
▤ Bon Voyage/└ 세계 기행










이게 바로 계단식호수, 그리고 중간마다 작은 폭포가 시원하게 흘러내린다.
오전과 다른 코스로 걸어와서 그런지 아무리 봐도 전혀 다른 풍경처럼 보인다.











눈이 부신다. 빛에 따라서 저 물빛은 시시각각 요술을 부리고 있었다.











그리고 무엇보다 이때가 더욱 색달랐던 이유는 사람들때문인지도 모른다.
서울에서 살다보니 사람많은 걸 좋아하지않는 나인데, 이상하게 여행을 가면
풍경과 더불어 사람이 함께 있는 광경에 끌리고 시선이 머문다.















오전과 달리 사람들이 많아 그 느낌이 사뭇 꽤 달랐다.
사람과 자연이 조화롭게 어우려질 때 비로소 풍경은 완성된다.





이쯤부터는 군데군데 재미있는 풍경도 있었다.
플리트비체는 개를 끄는 것도, 유모차도 모두 허용이 되는 모양이다.
특히, 저 개에게 휘둘려서 마구 걸어가던 저 아저씨... 재밌었다.ㅋㅋ
긴 머리에 그리 좋은 몸매는 아니었지만, 웃통벗고 셔츠만 뒤에
두른 나름 신경 쓴 패션니스트?? 아닌가? 패션 테러리스트?ㅎㅎ





그리고, 짠~~ 이 언니, 너무 예뻤다.
본인도 예쁘다는 걸 아는 듯, 사실 저 언니를 찍으려고 한 건
아닌데 카메라를 보더니 시크한 표정과 포즈를 취해줬다.^^;







그리고 우리도 이 아름다움에 묻어가려 한다.
힘들고 피로해서 기절할 뻔했는데 언제 그랬나싶게 둘다 기분이 좋다.ㅋㅋ











또한, 진귀한 장면도 목격할 수 있었다.
수풀을 헤쳐나가 앙증맞은 발로 헤엄치는 이 아기 오리들 좀 보시라~~♥◇♥





우쮸쮸~~ 귀요미들... 조심해서 잘 다녀라~^ㅅ^







뮌가 매치가 안 되지만 어거지로 내 사진 한장 끼워두고 갑니돠~^^;;







아까 그 예쁜 언니인 것 같은데 저 셋이 가족? 뒤에 남자가 남편이기엔 나이가 많이 보이는데...
어쩌면 둘 다 딸이거나, 아니면 친척일지도 모르고... (남의 가족에게 관심이 많다.ㅎㅎ)








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▷ 여행기는 계속되옵니다.


Favicon of http://zomzom.tistory.com BlogIcon 좀좀이 2012.09.06 12:38 신고 URL EDIT REPLY
오리 너무 귀여워요!^^
eunhee님의 플리트비체 사진을 보니 플리트비체가 사람 많이 가는 곳이었군요. 제가 갔을 때는 진짜 플리트비체 전체를 전세낸 줄 알 정도로 사람이 없었는데요 ㅋㅋ;;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2.09.06 20:59 신고 URL EDIT
아가들이라 더 귀여운 것 같아요.^^
크로아티아의 대표관광지 중 하나죠. 좀좀이님은 겨울에 가서 사람이 없었던 것 같아요.
봄부터 가을까지가 좋다고해요. 크로아티아 사람들이 가장 자랑스러워하는 곳이 플리트비체라고 하더군요.^^;
Favicon of http://pocarisweatblog.com/ BlogIcon 포카리스웨트 2012.09.06 13:35 신고 URL EDIT REPLY
정말 요정의 호수가 맞네요~
풍경이 너무 멋집니다~! 푸른색 풍경을 보니 떠나고 싶은 마음이 절로 드네요~! ^^
사진 잘 보고갑니다!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2.09.06 21:02 신고 URL EDIT
요정들이 살만하지 않나요?^^ 자연의 절경만큼 좋은 게 없는 것 같아요.
감사합니다. 저도 숨통이 확트이는 어딘가로 떠나고 싶습니다.ㅡㅡ;;
2012.09.07 10:39 URL EDIT REPLY
비밀댓글입니다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2.09.06 21:08 신고 URL EDIT
난 때묻지않은 자연이라면 다 좋아~ 보고와서 얼마나 다행인지!^^
사람이 추억만으로도 살아간다는 이야기가 요샌 참 와 닿는다.
쟤, 모델같쟈?ㅋㅋ 서양얘들은 일단 몸매의 비율로 먹고 들어가서리...
그래도 요즘 한국 젊은 얘들도 몸매가 좋더라. 우리 때완 확실히 달라~ㅋㅋ
냥이, 우리 가족들도 질색을 한당. 나만 좋아함. 나도 너처럼 이 땅이 사람만 사는 게
아니라고 말해주면 오히려 날 미친X라고 욕한다. 아... 이기적인 인간들... 맞아, 어여 종말이 와야해.ㅋㅋ
Favicon of http://sophism-travel.tistory.com BlogIcon 무념이 2012.09.07 11:09 신고 URL EDIT REPLY
우와~ 요정의 호수라 불릴만 하네요~
정말 아름답습니다~ ㅎㅎㅎ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2.09.07 14:14 신고 URL EDIT
네, 온갖 찬사를 해도 아깝지않은 곳이었지요.^^
오모양 2012.09.07 16:34 신고 URL EDIT REPLY
플리체비트는 안구정화되는 사진들이군... 눈이 션해..
사진도 잘 받았어 고마워....
니들덕에 내가 카메라가 없어도 걍 간다 ㅎㅎㅎ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2.09.07 23:33 신고 URL EDIT
이런 경치만 보고있으면 안구 정화가 확실하게돼 시력에도 엄청 좋을 듯.^^
고맙긴~ 사진이 몇 장 안되서리...^^;; 그랴, 친구는 몸만 오면 돼!ㅎㅎ
정례 2012.09.07 16:40 신고 URL EDIT REPLY
이건.. 사진을 수백장 올려도.. 질리지 않겠어.

너무 이뻐.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2.09.07 23:35 신고 URL EDIT
안 질리냐?ㅋㅋ 여행기가 길어져서 질리지않을까 생각했는데...
비가 막 오네. 낼 우리의 약속에 차질이 생기게시리... 멍미~ㅡㅡ;
Favicon of http://roadwalk.tistory.com BlogIcon roadwalk 2012.09.08 22:48 신고 URL EDIT REPLY
우와~ 같은곳을 다녀온것이 진정 맞는지요...사진 최고입니다.
망원 이 친구 정말 멋지군요. 언니 사실때 저두 살껄...이번 크로아티아 여행 사진을 보고 더더욱 후회됩니다여~
저는 개랑 그 아저씨도 이쁜 언니도 절대 기억이 안나는데요. 같은 곳을 여행에도 추억도 참 다른듯요...ㅋ
언니 사진을 보니 제 사진이 다시 부끄럽습니다. T^T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2.09.09 22:51 신고 URL EDIT
하하~~ 글케 봐줘서 고마워~^^;; 어, 망원이가 정말 큰 활약을 한 듯!
대게 여행시에는 초광각만 있으면 된다고들하는데 난 반댈세. 망원이도 필요하다능~
원한다면 장터에 가끔 보이지않을까싶은데 함 매복을 해봄이 어떠한지.ㅎㅎ
맞아, 같은 곳을 바라봐도 생각하는 건 다 틀리듯이... 부끄럽긴~ 자기 사진도 좋은데뭘~^^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








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