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 블로그를 시작한지 헤아려보니 꽤 오래 되었더군요. 남들 다하는 

sns는 할 생각도 없이 유일하게 웹상에서 활동하고 있는 게 블로그인데 

사진을 찍고 코멘트를 다는 낙서같은 일이 어느새 나의 역사가 되었습니다. 


아무 생각없이 블로그 주소를 이름에서 따와 시작했는데 그래도 오래되었다고 

다음 검색창에 홀로 천천히 자유롭게라고 치면 이 블로그가 첫번째로 올라와 

있어서 사실 좀 놀랐어요. 이번에 주소를 바꾸는 과정에서 알게 된 사실이어서 

더 그랬습니다. 이제, 주소를 바꾸면 검색창에 홀로.... 라는 검색어를 쳐도 

이 블로그가 뜨지는 않을테고 사람들의 방문자수도 확연하게 줄게 될 것이구요.

garamwood 라는 주소로 새롭게 시작해보려 합니다. 계속 성원해주실거죠?^^


이랬는데, 주소 바꾸고 누군가 내 블로그명을 놓자마자 훔져가듯

가져가버리는 걸 보고 엄청난 짓을 저질렀구나, 새삼 깨달았다.

뒷통수를 누가 세게 후려갈긴 느낌이랄까. 허허... 

오래 써 온 블로그 주소는 바꾸는 게 아니었다. 이를 어찌할꼬~ ㅠㅠ 











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