남한산성 둘레길의 가을 下
▤ Bon Voyage/└ 한국 기행




전 주가 단풍의 정점이었다고는 하였지만 다행히 

아직 생생한 단풍나무들이 가는 길에 있어주어서 

도처에서 가을을 느끼기에는 충분했다. ♡ε♡





정례는 저만치 가고있는데 혼자 열라게 사진을 찍는다. 

힘들다믄서 사진찍는 열정은 사그라들지 않았고나.ㅋㅋ





아무리 스마트폰 사진들이 잘 나와도 사진찍는 맛은 역시 

카메라라서 dslr을 버릴 수가 없다. A/S를 받아야하나 싶다.

이보시오, 카메라양반 dslr인데 뷰파인더를 보고 찍을 수 없다니요! ◣_◢





단풍사진들 찍으며 걷는 새에 어느덧 수어장대에 도착했다.



수어장대에 대해 잠깐 언급하자면 경기도 유형문화재 1호이며 지휘와 관측을 위한 군사적 

목적에서 지은 누각으로 남한산성의 5개의 장대 중 유일하게 남아있는 것이라고 한다.


아래의 사진을 보면 이층으로 되어있는데 원래 인조 때 단층으로 지어 서장대라고 부르던 것을 

영조 때 이층으로 다시 짓고 '수어장대'라는 편액을 달았다고 한다. 이층 내부에 '무망루'라는 

편액이 달려있는데 이는 병자호란 때 8년간 청나라에 볼모로 잡혀가 귀국하여 승하한 효종의 

원한을 잊지말자는 뜻에서 영조가 지은 것이다고 전해진다.


인조는 대체 뭐하는 왕임? 옛부터 자고로 나랏님이 제대로 된 인간이 아니면 밑에서부터 다 고초를 

겪기 마련이다. 이래서 한나라의 우두머리가 중요한 것! 앞으로도 대통령을 잘 뽑아야하는 이유다.





아, 역광이시여~~ 사진들이 하얗게 나오고 난리부르스 凸(`△´+)

정례의 스마트폰은 잘 나오던데, 카메라가 왜 이러는 겨~

뭘 만져줘야하는데 맛탱이가 간 카메라여서 그 짓을 못 함.ㅠㅠ





때마침 우리가 수어장대를 찾은 시간에 행사의 일환으로 

연극(상황극?) 공연을 했다. 열심히 대본을 외우고 있던 그 분

눈이 마주치자 곧 극이 시작된다고 말해주심.^^*





 곧 투입될 배우들이 대기 중이다.ㅎㅎ

배우들이 어두운 역사인 남한산성에 관한 상황극을

보는 사람들이 지루하지않고 호응있게 풀어가더라.





수어장대 앞에서

아, 이 사진은 연극이 시작되기 전 찍은 거로구나.^^;;





수어장대 옆에는 청량당이 있다. 

저 우측의 건물이 바로 청량당이고 경기도 유형문화재 3호다.



청량당은 남한산성을 쌓을 당시, 측성책임자인 이희장군과 그의 부인의 넋을 기리기위해 건립되었다.

공사비를 횡령했다는 누명을 쓴 채 죽임을 당했고 소식을 들은 부인도 한강에 몸을 던져 따라 죽었다고.ㅠㅠ

후에 누명을 벗겨지고 그가 맡은 공사가 잘 된 것으로 알려지자 사당을 안치하고 넋을 기렸다고 한다. ;;





수어장대와 청량당를 뒤로 하고





이제 하산하는 길, 산성을 둘러싼 성벽따라 내려오다.





다시 남한산성 남문이다.

내려오는 방향에서 보는 풍경은 또다른 느낌. ˘◡˘ 





남문에 올라서 우리가 왔던 다시 한번 여기, 저기를 조망했다.





위에서 보는 풍경 또한 색다른 풍경으로 다가온다..◟( ˘ ³˘)◞ 

어느 자리에서 보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자연의 경이로움이란!





으미~ 렌즈 후드는 어디다두고... ˊ• ૢ·̫ •

어쩐지 빛을 잘 못 걸르더라니. 집에서 찾아보니 

망원렌즈 후드하고 같이 있었다나, 뭐라나~ㅡㅅㅡ;





정례는 쌩쌩한데 나만 힘들게 왔다만, 이런 곳을 보니 또 좋긴 하다.ㅋㅋ





음... 구멍 패티쉬인가 - ๑'o'๑

네모 프래임 너머로 작은 풍경이 보이면 꼭 사진을 찍고 싶다니깐!^^





올라왔을 때 개고생을 했는지라 내려갈 때는 버스를 탈까했는데

계단많은 방향이 아닌 정례가 운동삼아 다녔다는 다른 방향으로

갈 생각에 괜찮겠지싶은 마음에 그냥 걸어서 내려가기로 했다. 





이제 곧 사라질 이런 가을 가을한 풍경을 보며 가는 게 좋지 아니한가!

...라고 생각을 하였는데 아니 어찌하여 무릎이 아픈 것인가!! ⊙▂⊙

내가 산에 잘 오르지는 못해도 내려가는 건 웬만큼하였는데 나이가 

드니 이제 그것도 보장을 못하는구나. 나이먹어서 좋은 건 1도 없네.





가을 속 풍경들 

그리고 그루터기에 앉아 상념에 젖어있는 

사람이 옆모습이 처연해 보이는 건 왜일까.





갑툭튀사진 - *゚∀゚

둘레길 초입에서 찍힌 사진인 듯 한데 사진정리하다 늦게 

발견해서... 낑껴넣었다.ㅋㅋ 망원렌즈로 사진찍는 모습이다.





무거운 카메라땜시롱 팔도 후달거려 사진이 마구 흔들려주신다. ´﹃`





내가 무릎아프다고했더니 정례가 지그재그로 내려오라고 얘기해줘서

그렇게 했더니 좀 낫더라. 시간은 좀 걸렸지만...ㅎ_ㅎ 

꽤 큰 은행나무인데 은행잎이 반이상 떨어져서 아쉬웠던 풍경이다.

이대로 올 가을을 보내나 싶었는데 이렇게 자연의 가을을 체감하고

이별할 수 있어서 만족한다. 여름과 겨울은 너무 덥거나 추우니까

외출하기 제일 좋은 봄과 가을을 그냥 지나가면 너무 아쉽다.

가장 좋은 계절이 너무 짧은 까닭이다. 칙칙하고 척박한 겨울이 왔다.






Favicon of https://mintnamoo.tistory.com BlogIcon mintnamoo 2018.11.27 16:28 신고 URL EDIT REPLY
등산 못하는 사람들이 내려올때 툭툭 내려오다 무릎이 더 나간다 하더라구요~
내려 올때 요령이 있다고 알려주지만 금방 익혀지지는 않더라구요.
이쁜 단풍이 가고 미친 미세먼지 세상이 되었습니다. T-T
연극도 하는군요~ 산성에서 단풍과 연극이라니 좋네요~~~
등산하시느라 좀 힘드셨지만 산성과 단풍 사진 넘 멋져요.
뷰파인더도 안되고 액정도 잘 안보이는데 이리 찍으시다니 존경스럽습니당~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1.28 15:23 신고 URL EDIT

그런가벼~ 젊었을 때는 무릎 아픈지 몰랐는데 나이드니 무릎도
충격이 막 느껴지네.ㅠㅠ 글치, 산을 자주 가지는 않으니 요령을
알고 그대로 하는 게 쉽지 않지. 어제는 미세먼지에 황사 장난아니더라.ㄷㄷ
단풍철이라 연극도 하고 가을 축제 비슷하게 행사하고 그랬던 듯.^^
등산하는 거 넘 힘들어 못 하지만 가을철에는 단풍보러 함 갈만하지.
힘들다믄서 사진찍는 근성은 내가 볼 때도 대견함.ㅋㅋ

Favicon of https://heysukim114.tistory.com BlogIcon *저녁노을* 2018.11.28 02:22 신고 URL EDIT REPLY
마지막 가을을 즐기셨군요.
ㅎㅎ

잘 보고갑니다.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1.28 15:23 신고 URL EDIT

네, 막바지 가을을 즐겼어요~^^

Favicon of https://moon-palace.tistory.com BlogIcon _Chemie_ 2018.11.28 02:48 신고 URL EDIT REPLY
오 좋은 경치만 즐기셨던게 아니라 뜻밖에 재밌는 연극 공연도 즐기셨군요!
이렇게 의외의 볼거리를 찾으면 되게 기쁜 것 같아요ㅋㅋ

가을이 정말 돌아다니기 참 좋은 시절이었는데ㅠ
이제는 정말 추워도 너무 춥습니다 엉엉ㅠ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1.28 15:26 신고 URL EDIT

단풍사진찍으러 갔는데 연극도 보고 좋았어요.ㅎㅎ
마자요. 생각치도 못했던 볼거리를 보면 남다른 즐거움이 있죠.^^
그니까요. 한국의 겨울은 느무 추워져서 산책도 못 하고 안 좋아요~ㅜ^ㅜ

쩡례 2018.11.28 10:33 URL EDIT REPLY
안그래도 짧은다리 저 바지를 입으니 더짧아 보이는군.ㅎㅎㅎ

뜻밖의 이득이였어 수어장대에서 저런 연극을 할줄이야
잼나게 보고 내려왔지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1.28 15:28 신고 URL EDIT

요새 얘들은 다리가 긴데 우리는 좀 글치?ㅋㅋ
긍게, 연극같은 거 한 거라곤 생각도 못했는데 말이지~
영상찍은 거 올리고 싶었는데 그지같이 나와서 안 올림.ㅠㅠ

2018.11.28 12:42 URL EDIT REPLY
비밀댓글입니다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1.28 15:31 신고 URL EDIT

나이드니 무릎에 무리가는 게 팍팍 느껴짐~ㅠㅠ
나라에 힘이 없어 굴욕의 역사가 많지.ㅠㅠ
여기 본문이고 댓글이고 욕쓰면 음표나오고 글더라.ㅋㅋ
날도 추운디 작업하느라 고생했네. 다하면 좀 쉬그라.
나도 산성이나 성벽있는 곳 보면 뮌가 기분이 야릇해짐.^^*

Favicon of https://naly3512.tistory.com BlogIcon 세아이멋진아빠 2018.11.28 14:26 신고 URL EDIT REPLY
중학교때 소풍가던 곳인데
그땐 산올라간다구 싫어 했었는데
사진 보니 넘 멋지네요 ^^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1.28 15:33 신고 URL EDIT

남한산성으로 소풍을 가셨군요.^^
전 어릴 땐, 산에 잘 올라갔는데 나이드니 힘들어 못 가겠어요.ㅎㅎ
남한산성 단풍이 예쁘고 좋더라구요.

Favicon of https://130.pe.kr BlogIcon 청춘일기 2018.11.28 22:35 신고 URL EDIT REPLY
우와! 클릭하자마다 빨간 단풍이 너무 멋지네요.
길이 한가해서 사람이 별로 없을줄 알았는데 수어장대에 사람이 꽤나 있네요 게다가 연극 공연도 하다니+_+
빨간 단풍과 다르게 내려오는 길은 노란 은행잎이 가득하니 또 다르게 좋네요. 가을을 제대로 느끼고 오셨겠습니다.
요즘은 핸드폰도 사진이 잘 나오지만 정말 사진찍는 맛은 DSLR이죠 뷰파인더로 보고 찰칵찍는 손맛 ㅎㅎ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1.29 15:15 신고 URL EDIT

단풍이 아직 좀 있어서 사진도 찍고 좋았어요.^^
주말이라 사람이 많았는데요, 사람없는 곳으로 사진을 찍다 보니...ㅎㅎ
네, 수어장대에 단체로 온 사람들이 많더라구요. 때마침 연극도 하고 좋더군요.
은행잎과 낙엽들이 한데 어우려저 보기 좋은 가을 풍경이었어요. : ]
맞아요. 그래서 한번씩 DSLR을 만지게 되더라구요. 근디 고장나서...ㅠㅠ

Favicon of https://the3rdfloor.tistory.com BlogIcon 슬_ 2018.11.29 16:28 신고 URL EDIT REPLY
빨갛고 노란 산길이 너무 예뻐요~ 충분히 단풍이 절정인데요!
가신 날에 연극도 보시고 나름 재미지네요 ㅋㅋㅋㅋ
DSLR 한번도 안써봤는데 역시 사진 퀄리티가 남달라요...
어깨 아파서 못쓸 것 같지만 탐납니다 ㅠ_ㅠ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1.30 15:03 신고 URL EDIT

그래서 보기 좋았죠. 내려올 때 무릎아파 좀 힘들었지만요.ㅎㅎ
단풍은 좀 있었는데 은행잎은 많이 떨어졌더군요.
넹, 연극도 보고 뜻하지않은 재미가 있어서 즐거웠어요.
DSLR 무거워서 갖고 다니기 힘들지만 사진을 찍을 때도
결과물도 만족감을 줘요. 참,,, 계륵같은 존재죠.ㅋㅋ

Favicon of https://wantfree.tistory.com BlogIcon 밥짓는사나이 2018.12.03 22:44 신고 URL EDIT REPLY
가을산은 언제보아도 아름답네요 ㅎ 직접오르면서 보면 땀도 나고 좋지요 ㅋㅎ 어린시절 부모님과 번데기하나 사들고 오르던 기억이나네요 ㅎ
Favicon of https://garamwood.tistory.com BlogIcon 가람숲 garam_林 | 2018.12.04 16:40 신고 URL EDIT

단풍으로 인해 울긋불긋해서 좋은 것 같아요.^^
그렇죠~ 산을 잘 타면 종종 갈텐데 말이죵.
번데기... 남한산성에도 번데기를 팔더군요.ㅋㅋ

Name
Password
Homepage
Secr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