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🍏 가람숲 생활연구소/└ 그 밖의 일상

확진자의 밥상

 

그러니까 이 글은 코로나에 대한 경각심을 심어주기위해 올리는 포스팅입니다.

 

 

내가 코로나 확진자라니,,, 지금까지도 믿을 수 없다. ŏ̥̥̥̥םŏ̥̥̥̥

그렇게 조심하고 또 조심했는데 옆에서 같이 일하는 사람이 

걸리면 얄짤없는 것 같다. 그치만 식사를 한 것도 아니고 그저 대화만

했고 집이 같은 방향이라 같은 버스 옆자리에 앉았다고 코로나에

걸리다니 내 면역력이 이렇게 약했던가싶기도 하고, 하필 그 전 주에

입술에 헤르페스가 생긴 게 원인인가 싶고(처음이었다) 그래서 면역력이

저하됐는데 하필 옆사람이 코로나에 걸려 그런 건지, 이미 걸린 마당에

별 별 생각과 의혹이 꼬리에 꼬리를 물고 아직도 나를 괴롭히고 있다.

 

 

 

망할 오미크론, 전파력이 어마무시하구나. 하필이면 일하는 곳이 사람들이

겁나 많은 곳이라 확진자가 쏟아지고있어서 걸리는 건 시간문제라고 생각은

했지만 막상 걸리고나니 멘붕에 빠졌더랬다.⊙▂⊙  더욱이 난 부스터샷까지

맞았는데 왜때문에 그토록 아팠던 것인가... 무증상에 약하게 앓고 지나갔

다는 사람들이 진짜 너무 부러웠다. 일주일동안 죽는 줄 알았어유~ ᵒ̴̶̷̥́ ·̫ ᵒ̴̶̷̣̥̀ 

 

 

 

일주일동안 재택치료한답시고 내 방에서 먹은 것들

밥맛이 없어 간신히 먹었다. 약을 먹어야하므로.ㅜ^ㅜ

비대면 치료한다며 병원에서 조제한 약들이 그리 효과가

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지금은 쬐끔 나아졌다. 2주째인데 기침과

가래가 아직까지 나와 미칠 지경. 언제쯤 정상으로 돌아갈까.;;

 

 

 

코로나19가 별 거 아니라고 떠드는 사람들은 아직 안 걸렸거나 운좋게

무증상으로 넘어간 사람들일 것이다. 아픈 사람들은 엄청 아픕니다.

그러니 그냥 감기 정도라고 이야기하지 마시길. 그리고 최대한 조심해서

걸리지않는 게 최선이라고 생각한다. 나때문에 가족까지 다 걸려버렸는데

우리는 모두 엄청 아팠다. 지금도 진행형이고. 후유증 또한 오래 간다고

하니 걱정이다. 오미크론이 아닌 혹 델타가 아닌가 생각될 정도. ˃̣̣̥᷄⌓˂̣̣̥᷅ 

 

이상 저의 근황이었슴다. 이렇게 된 이상, 나아지면 삐뚤어질테다-면서 막

여기 저기 다녀야지 생각을 했는데 어제 지인과 통화하며 재확진이 된다는

이야기를 들으니 그러면 안되겠구나 싶다. 코로나, 끝이 안 보인다. 나혼자

조심한다고 안 걸리는 것도 아니고 치료약도 없고 안 걸리려면 사회생활을

하면 안 됨. 몇 년째 이게 뮌지! 짱꼴라새끼들, 지구에서 영영 사라져버렸으면~

 

 

 

 


'🍏 가람숲 생활연구소 > └ 그 밖의 일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여름, 먹는 일상시리즈 #4  (5) 2022.08.15
한참 늦은 벚꽃 사진  (12) 2022.04.24
확진자의 밥상  (16) 2022.04.02
귀여운 것들이 주는 위로  (11) 2022.02.26
아이패드 케이스 꾸미기  (12) 2022.02.13

Comments

  • 그동안 블로그에 글 쓰신 것을 보면서
    조심하시면서 다닌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.
    그런데도 확진이 심하게 오셨다니
    몸도 힘들지만 마음도 힘드셨을 것 같습니다.
    어떻게 들어오는지도 모르게 우리 몸을 힘들게 하는군요 ..
    몸보신도 좀 잘하시고 건강하게 잘 회복되시길 바랍니다.

    • 흑~ 알아주셔서 감사해요.ㅠㅠ
      정말 조심했고 집과 일터만 왔다, 갔다했는데 걸려버려서 댓글에 쓰신 것처럼
      심신이 죄다 너덜너덜해졌더랬어요.
      제경우는 누구에게서 전염된지 아니까 그 사람이(백신 안 맞은 사람임) 너무 원망스럽더군요. ;;ㅅ;;
      오늘은 한결 낫네요. 건강해지면 저도 라오니스님처럼 여행 좀 다녀야겠어요.

  • 고생하셨어요. T-T
    제 주위는 언니를 포함해 다들 엄청 아파하더라구요.
    한번 걸리면 됐지 ABC....등으로 다시 재확진은 무엇인가요.
    언니가 걸리셨던 것이 최강인것으로 재확진에서 제외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.
    위쪽 그 수ㅔ들 미워하지 않을 수가 없어요. 아흑~

    • 진짜 개고생했음! 그르게, 아픈 사람들은 많이 아픈데 사람마다 증상이 다 다르니 왜땜시
      그런지 느무 느무 궁금하다능~???
      긍게, 재확진은 뭐냐구~~ 항체가 형성되면 좀 오래가야되는 거 아니냐구~~ ♩♬♪~
      어디서 이런 그지같은 전염병이 생겨가지고는,,,, 아, 진짜 욕욕욕!! 심한 말이 마구 쏟아짐.

  • 하이고~ 확진되어 고생하고 계셨다니 유감입니다. 후유증 속히 없어지시기를 바랍니다.
    미국 통계 보면 백신 보급되기 전 델타 때나, 백신 다들 맞고난 후 오미크론 때나 사망자 peak치가 비슷했습니다. 백신 덕을 보고 있고 폐렴으로 번지지 않을 뿐이지, 변종 자체가 mild하다고는 말할 수 없겠더라고요. 오미크론 시뮬레이션으로 KF94 마스크 써도 가까이서 대화 나누면 걸릴 정도로 전염력이 강하다는 연구 결과가 있었습니다. 94% 차단해도 6% 거르지 못하는 양 만으로도 확진시키기에 충분하다는거죠.

    여행블로거 토종감자님에 의하면 스위스 사람들 조심 많이 안해서 많이들 걸리는데, 변이별로 다 걸려본 사람도 만나봤다고 합니다. 답답하더라도 계속 조심하는 수 밖에 없을것 같아요.

    • 제가 확진될 줄은 몰랐어요. 마스크 안 벗고 조심하면 될 줄 알았는데 말씀하신대로
      오미크론은 전염력이 엄청난 변종이었던 것 같아요.ㅠㅠ
      마스크를 두개 쓰고 다녀야하나, 심각하게 고민되더군요.
      토종감자님은 스위스에 머물고있나 보군요. 외쿡에서 사람들이 마스크도
      안쓰고 다니는 덕분에 변이가 생겨 결국 한국까지 들어오는 거 아니겠습니까~
      외쿡 넘들아, 마스크 좀 쓰고 다녀라! 더가까이님도 항시 조심하세요.

  • 쩡례 2022.04.04 13:19 댓글주소 수정/삭제 댓글쓰기

    안걸리고 지나가면좋은데..
    진짜 누가 말했듯이 번호표 뽑고 기다리는 기분임..
    언젠간 걸릴느낌이라..
    안아프고 넘어가면 좋은데..
    잘먹어..그래야 면역력도 좋아지지...

    • 내가 조심하면 안 걸릴줄 알았어. 근데 사람들 많은 곳에 있으면 별수없더라.ㅜㅜ
      번호표 뽑고 기다린다는 표현이 아주 딱이네. 나이먹으면 면역력도 떨어져서... 사는 게 엿같네 .

  • 헐, 확진이라니?!?! @.@ 가람님 엄청 조심하신거 블로그 볼때마다 느꼈는데ㅠㅠ
    전파력이 강해져서 이제는 피할 수 없을 정도로 오미크론이 진화해버렸네요.
    쉬이 지나간다는 사람도 있던데 많이 아프셨군요. 제 한다리 건너 지인동생도 이번에 확진되서 1주일간 쉬었는데 그 동생은 헬창;;이라 몸이 좋은데도 며칠 앓아누웠다고 하더군요. 격리해제기념으로 오늘 저녁 같이 먹기로 했는데🙄 저는 아직 안 걸렸지만 걸리면 오지게 아플것같아 초큼 무섭군요 ㅎㅎ
    아직 후유증이 남은것 같으니 몸조리 잘하시고 빨리 털고 일어나시길 바랄게요.💪

    • 저도 그저 멘붕이었답니다. 네, 오미크론의 위력을 아주 제대로 느꼈네요.ㅠㅠ
      그렇군요. 증상이 사바사인 것 같아요. 백신 3차까지 맞아서 많이 아프지않을 줄
      알았는데 아니어서 그게 참,,, 걸린 것도 그렇고 억울합니당. 엉엉~~;;ㅅ;;
      청춘일기님, 코로나 안 걸리게 늘 조심하세요. 감사해요. 얼른 건강해져야겠어요.^^

  • 2022.04.06 17:40 댓글주소 수정/삭제 댓글쓰기

    고생 많았어~^^
    그래도 이만큼만 아파서 다행이라고 생각해야겠징 😌
    야외 마스크도 푼다고 하니 올 봄은 마스크없이 구경할듯~~
    잘 챙겨먹고 후유증 다 털고 따듯한 봄맞이하자.

    • 어제 통화했다시피 아직도 고생 중...ㅜㅜ
      기침땜시 옆구리 갈비뼈 통증으로 뒤질 것 같으다.
      언제쯤 기침 가래가 멈출지 몰겄다. 야외에 벚꽃은 다 만개했던데 구경도
      제대로 못하는 처지... 너랑 남산가서 벚꽂 구경하려했는디 엉엉~~
      마스크 푼다해도 계속 하고 다닐 듯. 응, 좀 나아지면 야외서 보자.^^

  • 코로나 없는 세상에서 살고 싶어요

  • 아이쿠 가람님 그동안 조심하셨던 거는 블로그 띄엄띄엄한 저도 아는일인데 ㅠㅠㅠㅠ 엉엉
    양성이란 얘기 들으셔서 놀라셨겠어요 진짜...
    저희 동네도 여기저기 엄청 많이 생겨서 하루에 100~200명까지 나왔었어요. 금주는 80명 정도로 줄긴 했네요.
    제 직장에서도 주말에 걸려서 1주일동안 안나오는 사람들이 꽤 많았습니다.
    저는 3월에 타지역 나들이 하루 동안 갔다가 조금 몸살기가 있어서 혹시,,, 오미크론,,,?! 했는데
    다음날 너무 멀쩡해지고 키트도 음성이라 아니었던걸로...;; (머쓱)
    아직까지 저희 가족들 다 안걸리긴 했는데 정말 시간 문제 같아요 ㅠ.ㅠ
    후유증 없이 얼릉 금방 괜찮아지시길 고대할게요...! 화이팅!!!

    • 슬님 오랜만이어요. 그니까요. 아~ 아무리 조심해도 어떻게 안 되는가 봅니다.ㅠㅠ
      지난 달, 가장 많이 걸린 그 주에 딱 걸려버렸네요. 코로나에 걸리면 뮌가
      좀 다르더라구요. 슬님은 음성이어서 너무 다행이었네요. 사실 안 걸린 사람들이 더 많죠.
      근데 이제 다 풀어놓아서 어찌될련지 싶어요. 이제 코로나에 걸려도
      그러려니 하는 것 같고요. 감사해요. 후유증은 여직 있답니다.ㅜ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