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🍏 가람숲 생활연구소/└ 그 밖의 일상

여름, 먹는 일상시리즈 #4

 

 

 

 

동네 공원을 걷다가..... 너무나 파란 하늘을 보았다. 파란물이 뚝뚝 떨어질 것만 같은 푸르름이여~~ ✧ʕ•ٹ•ʔ

 

 

 

 

 

비빔국수 해먹은 날, 아침은 토마토와 무화과빵이랑 리코타 치즈에 발사믹 식초를 뿌려 먹으면 좋다.

임실치즈마을에서 나온 리코타 치즈, 맛있다. 아껴 먹는다고 너무 쬐끔 넣고 먹었네. ´ϖ`٩

 

 

 

 

콩국수 해먹은 휴일 오후, 검은 콩을 갈아서 국물 색깔이 저렇습니당~ ^_-☆

여름에는 비빔국수, 콩국수, 냉면, 쫄면 이런 것들만 먹고 싶다. 면식자의 나날~~ ₍₍ ◝(・ω・)◟ ⁾⁾ 

 

 

 

 

아이패드로 한동안 꾸준히 그림을 그리다가 요새는 덥다는 이유로 등한시했다.

다시 그려야지. 아직 블로그에 올리지않은 그림들도 있는데 조만간 몰아서 올려 볼께용~

 

 

 

 

어느 날의 아침, 토마토와 커피와 앙버터 바게뜨. 맛있었는데 바게뜨가 너무 깡깡해서 치아가 나가는 줄 알았다.。>﹏<。

 

 

 

이런 간단한 일상 그림도 자주 그려야지, 하지만 늘 생각으로 끝나는 현실이라니.... 먼산~~ (ू˃̣̣̣̣̣̣︿˂̣̣̣̣̣̣ ू) 

 

 

 

 

얘는 밀크 앤 허니표 페퍼로니 치아바타 샌드위치  

그런데 이렇게 반으로 잘라서 나오는 건지 몰랐어. 맛도 그냥 그랬음.`⌒´メ

이럴 줄 알았다면 바질치즈 샌드위치를 샀을텐데. 쿠폰 적용해서 조금이나마 저렴하게 샀었는데 더이상

쿠폰도 안 나오고 그냥 치아바타빵만 사다가 대충 야채, 치즈 정도 때려놓고 만드는 게 나을 것 같다.︶︿︶

 

 

 

 

뜬금포로 올리는 리코타치즈 샐러드, 간만에 지인과 카페 마마스에서 먹었다. 

요새 음식사진들을 잘 찍고 싶다는 생각을 한다. 음... 그 뭐냐~ 유럽형 잡지 <킨포크>에 

나오는 사진들처럼 찍고 싶다. 갑자기 카메라 뽐뿌가.... 사실 내게 제일 만족감을 주었던 

사진들은 필카로 찍었던 사진들이다. 필름값이 넘사벽이라 더이상 필름으로는 사진찍기가 

힘든 게 현실 문제로다. 왜땜시 내 디카나 폰카는 다 사진들이 그지같아 보일까. ಠ_ಠ

 

마무리는 오늘이 광복절이니까 대한독립만세!! × 3 삼창합니다!!

민족반역자들이 정권을 잡은 현재,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겨보는 하루 보내시길!

 

 

 

 

 


Comments

  • 대한독립 만세만세만세!!!~
    오늘 팟캐스트 듣다가 충격 먹은것이 해방된 년도도 날도 모르는 사람들이 많테요.T-T
    이 나라를 구하신 분들이 하늘에서 통곡하실거에요...아흑~
    더운 날씨에는 차가운 면이 최고죠~
    마마스 덩어리 리코타 치즈 요즘도 가끔 생각나요.

    • 굿~ 잘했어요!^^
      어제 광복절 행사도 무슨 지방 체육대화같고 연설이며 뮌 개소리만 나불거렸던데.
      나라의 수장이 저러니 여기 저기서 친일 행적이 갈수록 노골적으로 드러나는 거 같아.
      아주 국격이 어떻게 몇 달만에 이렇게 떨어지는지 더 떨어질 곳도 없을 듯.ㅜㅜ
      나도~~ 리코타치즈 샐러드 또 먹고 싶다. 여름에는 면, 샐러드 이런 게 좋아~ㅎㅎ

  • 리코타 치즈와 면을 좋아하시는군요. (콩국수 사진은, 밑에 회색이 콩국인줄 모르고 비빔국수 만드는 법 설명하시려는줄 알았음 ㅋㅋ)
    킨포크 가서 사진 봤습니다. 조명, 후보정도 다 뒷받침되어야 할 것 같은데요? ㅎㅎ
    폭우에 미세먼지가 다 씻겨내렸는지 파란 하늘이 가을이 벌써 온 듯 매혹적입니다.

    • 여름이라서 그런가봐요. 밥맛은 없고 면맛만 있네요.ㅋㅋ
      네,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. 킨포크 사진들 너무 좋아요~
      말복이 지났다고 서울도 열대야는 없어진 것 같아요.^^

  • 면도 좋아하시고 빵도 좋아하시는군요 ㅎ
    비빔면 보니 없어진 입맛이 살아나는 느낌입니다. 아. 비빔국수 먹고 싶어라 ㅠ.ㅠ 이 댓글을 쓰는 지금 시각, 오늘 한끼도 안먹었거든요-_-a 그냥 입맛이 없었달까(tmi ㅋ)
    어제 친구가 치아바타 빵에 야채 몇개 넣고 샌드위치 만들어줬는데 어우, 너무 맛있더라구요. 처음으로 빵사다가 샌드위치 좀 만들어먹을까 생각이 들었는데 가람님 리코타치즈랑 발사믹소스보니 그렇게 넣어서 만들어보고 싶네요. 조만간 코스트코 가봐야겠습니다^^

    • 몸에 안 좋은 밀가루음식 좋아해요.>∀<
      입맛없을 때 비빔국수 좋죠~ 헉, 끼니 챙겨드셔야해요. 특히 격리 중이나 후에
      더 몸 챙기셔야하는데 혹, 미각을 읽으셨나요?ㅠㅠ
      치아바타 샌드위치는 웬만하면 다 좋아들 하더라구요. 리코타치즈 넣어서 꼭 만들어 드셔요~

  • 파란물이 뚝뚝 떨어질 것 같다는 표현이 시적입니다.
    요즈음 비가 많이 내려 뿌연 하늘 볼 때가 많았는데
    사진으로나마 파란 하늘 보니 좋습니다.
    그림과 함께 요리에도 느낌 충만하시네요 ..
    다른 계절보다 여름은 국수 먹기 좋은 계절입니다.
    그림 그리신 것도 반갑게 만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. ^^

    • 그러게요. 요즘에 통 파란 하늘을 보기 힘드네요. 가을이 오면 자주 볼 수 있겠죠?
      요리는 잘 못합니다. 분식류만 좀 하고요, 요리 자체를 그리 좋아하지 않아서요.ㅠㅠ
      여름은 면요리죠! 조만간 올려볼께요~~ : ]